menu
본문바로가기
facebook 링크
감염병 대비 '국가전임상시험지원센터' 개소
작성자 : 김단비
작성일 : 2022-06-08
조회수 : 799
감염병 대비 '국가전임상시험지원센터' 개소 관련 이미지

지난 6월 8일 한국생명공학연구원(원장 김장성, 이하 생명연)에서 국가전임상시험지원센터 현판식이 개최되었습니다. 신·변종 감염병 치료제와 백신 개발에 필수적인 전임상시험*의 상시적인 지원 체계 운영을 본격적으로 개시합니다.
   * 치료제·백신 등 의약품의 임상시험 진입을 위한 필수 단계로, 세포단위 실험, 소동물·영장류 실험 등을 통해 약물의 유효성 및 독성 등을 평가

과기정통부에서는 코로나19 발병 이후 감염병 대응 연구인력 및 인프라를 보유한 소관 연구기관으로 ‘코로나19 대응 연구개발지원협의체’(이하 ‘코로나19 협의체’)를 구성하여, 코로나19 치료제와 백신 개발을 위한 전임상시험을 지원해왔으며, 이를 통해 SK바이오사이언스, 셀트리온 등 기업의 코로나19 백신·치료제 개발에 기여한 바 있습니다.

국가전임상시험지원센터는 기존 코로나19 상황에 한시적으로 지원하던 치료제·백신의 전임상시험 지원을 체계화할 필요가 있다는 공감대가 형성됨에 따라 설립이 추진되었으며, 생명연을 총괄 운영기관으로 한국화학연구원, 한국파스퇴르연구소, 안전성평가연구소, 국가마우스표현형분석사업단 등이 참여합니다. 국가전임상시험지원센터는 현안인 코로나19 치료제와 백신 후보물질의 전임상시험을 우선 지원하되, 향후 코로나19 상황의 안정 여부에 따라 발생 가능성이 높은 감염병으로 지원 범위를 확대할 예정입니다.

 

이날 생명(연)에서는 현판식 외에도 국가적 현안인 신·변종 감염병에 대응하기 위한 한국생명공학연구원 ‘국가전임상시험지원센터’와 ‘신·변종 감염병 mRNA백신 사업단’의 업무협약식이 체결되었으며,협력분야 강화 네트워크 장(場)을 마련하기 위한 ‘제1회 감염병미래생태계전략회의’가 함께 개최되었습니다.
 
 

고서곤 과기정통부 고서곤 연구개발정책실장은 “감염병의 특성 상 출현 형태와 시점에 대한 예측이 매우 어려워, 신변종 감염병 발생시 즉각 대응할 수 있는 체계를 선제적으로 갖추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말하며, “이번에 개소한 국가전임상지원센터가 코로나19 극복 및 미래에 다가올 신변종 감염병 치료제·백신 신속 개발에 중요한 역할을 담당할 것을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또한, 김장성 원장은 “코로나19 협의체를 통해 쌓은 전임상시험지원 경험을 바탕으로 지원체계를 더욱 고도화하여 국민건강 증진과 국가사회 현안 해결에 앞장서겠다”고 강조하였습니다.

한편, 국가전임상시험지원센터는 오는 6월 8일부터 6월 21일까지 전임상시험 지원을 위한 1차 모집을 개시한다고 밝혔다. 지원 대상은 코로나19 치료제·백신을 개발하는 국내 산·학·연 기관이며, 국가전임상시험지원센터 통합관리시스템(https://portal.kribb.re.kr/kpec)을 통해 자세한 정보 확인 및 신청이 가능합니다.